첨단장비 활용해 ‘악취·미세먼지’ 잡는다 > 뉴스속보

본문 바로가기

뉴스속보

첨단장비 활용해 ‘악취·미세먼지’ 잡는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영신문 댓글 0건 조회 1,638회 작성일 20-11-01 18:10

본문

김해시는 대기오염물질 분석장비가 장착된 드론과 이동측정차량을 활용한 비대면 지도점검 체계를 구축한다고 27일 밝혔다.

 

지상에서는 악취와 미세먼지 측정장비가 장착된 이동측정차량이 공장밀집 지역을 운행하면서 실시간으로 악취 물질을 농도 ppb(10억분의 1) 단위로 정밀 측정해 불법 배출 사업장을 추적한다. 상공에서는 악취와 미세먼지 측정 센서가 부착된 드론이 비행하면서 오염물질 고농도 배출 사업장을 찾아낸다.

 

이동측정차량과 드론으로 추적한 오염물질 배출 사업장에 단속인원을 투입해 불법 행위를 현장 적발하는 형태로 단속이 이뤄지며, 단속원이 직접 접근하기 어려운 사업장의 굴뚝에는 드론을 이용해 시료포집까지 할 계획이다.

 

이는 공장밀집지역의 대기오염도를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해 오염물질 배출 사업장을 즉시 추적하고 현장 적발을 가능하게 함으로써 배출업소의 불법행위 단속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김해시는 지금까지 관내 2000여 개소의 대기배출시설 설치 사업장을 소수의 단속인원이 현장 대면 지도점검을 해야 하는 등 단속에 한계가 있었으나, 첨단장비의 투입으로 효율적인 비대면 지도점검이 가능해진 것이다.

 

시는 악취민원 발생이 많은 장유 부곡동, 진영읍 등의 공장밀집 지역부터 첨단장비를 활용해 악취 배출 사업장 단속을 강화하고 활용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시는 현재 대기오염물질 측정 드론과 이동측정차량 외에 악취관리지역으로 지정된 장유 부곡동에 악취모니터링장치를 3, 주촌면에 2대를 설치·운영하고 있으며, 공장밀집 지역인 진영읍과 안동에 각 1, 한림면 2대의 악취모니터링장치를 설치·운영하고 있다. 시는 올해 예산을 추가 확보해 악취발생원인 지역에 악취모니터링장치 3대를 또 설치할 예정이다.

 

또한 악취 취약시간대인 야간시간에 공장 불법행위로 인한 악취 발생에 대응하기 위해 장유 부곡동과 주촌면, 진영읍에 야간악취순찰을 시행 중이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대면 접촉이 제한되는 상황을 고려해 첨단장비로 비대면 단속을 강화하고 시민들의 쾌적한 생활환경을 위해 악취 등의 환경민원이 해소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접속자집계

오늘
390
어제
610
최대
966
전체
263,334

진영신문  |  대표 : 박원철   |   소재지 : 50864 경상남도 김해시 진영읍 진영로 228번지   |   Tel . 055-343-4646   |   Fax : 0303-3130-0142   |   e-mail : adam43@hanmail.net
등록번호 경남 아 02370   |   발행인·편집인 : 박원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원철

Copyright © 2010-2018 진영신문. All right reserved. Design by Cube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