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독자작품 1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문학,독자작품

문학,독자작품 목록
비만한 시는 시가 아니다/김진 아무 거나 닥치는 대로 먹기만 한 것은 아니다. 상상력이라는 고단백질과 열량이 높은 상징이니, 알레고리니, 역설이니, 아이러니니 하는 지방질을 골고루 먹었다. 편식은 건강에 나쁘다는 생각으로 참여시니, 정신시니, 도시서정시니, 여성주의시니…
작성일 18-05-30 23:22 조회 669 더보기
   김용택, 도종환, 안도현과 더불어 한국 시단을 반짝반짝 빛내는 스타 시인 정호승. 정 시인은 1979년 3월 첫 시집 ‘슬픔이 기쁨에게’로 독자를 사로잡은 뒤 2010년 11월 10번째 신작 시집 ‘밥값’을 펴냈다. 등단 40년을 맞은 …
작성일 18-05-30 23:21 조회 688 더보기
시를 잘 쓰는 16가지 방법/ 송수권① 사물을 깊이 보고 해석하는 능력을 기른다. 지식이나 관찰이 아닌 지혜(지식+경험)의 눈으로 보고 통찰하는 직관력이 필요하다. ② 새로운 의미를 발견하고 그 가치에 대한 ‘의미부여’가 있을 때 소재를 붙잡아야 한다. 단순한 회상이나…
작성일 18-05-30 23:18 조회 655 더보기
 나의 한국美 산책/ 정목일 지음  한국 문단 수필의 대가 정목일의 신작 수필집이다.  '나의 한국美 산책'은 작가가 오랫동안 문화부 기자로 활동하며 민속, 문화 유적, 민속놀이, 예술 분야를 현장 취재하며 얻은 자료를 한국인의 서정성, 생활…
작성일 18-05-30 22:35 조회 663 더보기
이때쯤이면 생각나는 사람 / 신희철 “철아 니 쌀 한 포대 가져가라”“아이고 이놈아 니나무라,”“그기 아이고 연말이라고 동사무소, 여기저기서김치하고 많이 갖다 주더라. 홀애비 내 혼자 다 묵나”  천여 개 폰번 중, 늦은 밤 시간개념 없이 유일하게 …
작성일 18-05-30 22:31 조회 734 더보기
봉하마을/ 박원철  빙점의 절정 부엉이바위로 쏟아지는 햇살이 눈부시다  숱하게 풀어 논 목매인 민주주의 언어들국화꽃 한 송이 놓고 돌아서서 눈물 훔친다.  이제 그 한 맺힌 사모함도 지쳐 망각하고 싶은 이름  텅 빈 노사모 사…
작성일 18-05-30 22:29 조회 368 더보기
눈 속에 너 모습                   정희숙  어제 돌아오면서 …
작성일 18-05-30 22:28 조회 411 더보기
세부 기행/박원철  어릴 때 사내놈이 눈물을 잘 흘린다고 지 어미를 닮아 그렇다며 할아버지한테 꾸중을 많이 들었다.신혼 초에도 슬픈 연속극보다 눈물 훔치는 걸 보고 중매로 만난 새색시가 깜짝 놀라며 “남자가 이렇게 맘 약해서 앞으로 애 키우며 어찌 살겠소”…
작성일 18-05-30 22:21 조회 374 더보기
NQ(인간관계지수) 18계명 1. 꺼진 불도 다시 보자=지금 힘없는 사람이라고 우습게 보지 말자.  = 나중에 큰 코 다칠 수 있다. 2. 평소에 잘해라.      = 평소 쌓아둔 공덕은 위기 때 빛을 발한다 3. …
작성일 18-05-30 22:03 조회 473 더보기
사무실 울타리 목련 꽃    사무실 울타리 목련                   …
작성일 18-05-29 21:49 조회 391 더보기
게시물 검색

회원로그인

접속자집계

오늘
342
어제
549
최대
2,637
전체
152,690

진영신문  |  대표 : 박원철   |   소재지 : 50864 경상남도 김해시 진영읍 진영로 265번길 47   |   Tel . 055-343-4646   |   Fax : 0303-3130-0142   |   e-mail : adam43@hanmail.net
등록번호 경남 아 02370   |   발행인·편집인 : 박원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원철

Copyright © 2010-2018 진영신문. All right reserved. Design by Cube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