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영읍 인근 수산, 밀양형 일자리, 정착하나? > 경제

본문 바로가기

경제

진영읍 인근 수산, 밀양형 일자리, 정착하나?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영신문 댓글 0건 조회 5,880회 작성일 19-06-18 07:56

본문

2019061824622.jpg
 
 

경상남도와 밀양시가 밀양형 일자리의 성공적 정착을 위해 하남읍 주민자치위원회 위원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617일 하남읍행정복지센터 회의실에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주민자치위원들은 주물기업 입주에 따른 환경피해 대책과 근로자 이주 등에 따른 정주여건 개선을 집중적으로 건의했다.

특히 주민자치위원들은 하남읍은 양배추, 딸기 등 신선농산물 생산지역으로, 조그마한 환경오염 요인이 전체 농산물에 대한 대량 피해로 이어지기 때문에 집진시설 등 환경 설비를 충분히 설치해 줄 것을 거듭 강조했다.

또한 하남읍은 정주여건이 열악해 젊은 세대와 농공단지 등에 근무하는 근로자들이 인근 김해시 진영읍과 창원 등에 거주하고 출퇴근하는 직원들이 많아 금요일 저녁부터는 고요한 정적만 흐르는 도시로 바뀐다, “문화, 체육 시설 설치 등 정주여건을 개선에도 힘써줄 것을 건의했다.

이어 조합이 당초에 약속했던 입주하는 근로자들이 하남읍에 거주할 수 있도록 사원아파트 등을 건립해 줄 것도 함께 요청했다.

천성봉 경상남도 산업혁신국장은 주민들께서 걱정하는 부분을 충분히 고려해 입주기업의 환경분야 시설투자 확대를 위한 정부 지원과 교육문화 등 정주여건 개선을 위한 사업 발굴 등을 위해 노력하겠다면서 앞으로 하남일반산단이 상생형 지역 일자리로 반드시 성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경상남도와 밀양시는 앞으로도 하남읍 주민들의 입주에 따른 불편사항과 근로자와 입주기업이 함께 상생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주민들과 소통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밀양 상생형 지역일자리 모델은 620() 경상남도 노사민정협의회의 심의를 거쳐 624() 하남일반산업단지 준공식과 함께 협약식을 진행할 예정이다.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접속자집계

오늘
927
어제
1,395
최대
2,637
전체
434,543

진영신문  |  대표 : 박원철   |   소재지 : 50864 경상남도 김해시 진영읍 진영로 228번지   |   Tel . 055-343-4646   |   Fax : 0303-3130-0142   |   e-mail : adam43@hanmail.net
등록번호 경남 아 02370   |   발행인·편집인 : 박원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원철

Copyright © 2010-2018 진영신문. All right reserved. Design by Cube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