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시는 내년 1월부터 주택건설사업 통합심의를 운영한다고 22일 밝혔다. > 경제

본문 바로가기

경제

김해시는 내년 1월부터 주택건설사업 통합심의를 운영한다고 22일 밝혔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영신문 댓글 0건 조회 1,130회 작성일 23-11-22 15:06

본문

 

 

주택건설사업 승인까지 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률에 따른 도시계획 심의, ‘도시교통정비 촉진법에 따른 교통영향평가, ‘경관법에 따른 경관심의, ‘건축법에 따른 건축심의 등 사전 절차를 거쳐야 한다.

 

이들 절차는 각각의 개별위원회에서 순차적으로 진행되기 때문에 주택건설사업 승인까지 최장 1년 이상의 기간이 소요된다.

 

이처럼 많은 시간이 소요되면서 지가 상승과 금융비용 증가로 사업성을 악화시키며 최종적으로 분양가 상승으로까지 이어져 시민의 주택 구입 비용 증가는 물론 주택 공급 지연 등 주택시장의 불안 요소 중 하나로 작용해 왔다.

 

이에 김해시는 내년 1월부터 사업시행자가 주택건설사업 통합심의를 신청하면 개별법에 따라 운영되는 위원회의 심의위원과 김해시 공무원을 포함한 25명 이상 30명 이하의 공동위원회를 구성해 통합심의를 실시할 계획이다.

 

김수철 공동주택과장은 통합심의로 각 분야별 전문가의 심도 있는 논의를 통한 위원회별 상충 의견의 합리적인 해결 방안을 모색하고 주택건설사업 승인 기간 단축으로 적기에 공동주택 공급이 가능해져 주택시장 안정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진영신문  |  대표 : 박원철   |   소재지 : 50864 경상남도 김해시 진영읍 진영로 228번지   |   Tel . 055-343-4646   |   Fax : 0303-3130-0142   |   e-mail : adam43@hanmail.net
등록번호 경남 아 02370   |   발행인·편집인 : 박원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원철

Copyright © 2010-2018 진영신문. All right reserved. Design by Cube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