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 냉면집 손님 30여 명 식중독...60대 남성 사망 > 경제

본문 바로가기

경제

김해 냉면집 손님 30여 명 식중독...60대 남성 사망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영신문 댓글 0건 조회 1,130회 작성일 22-06-24 08:44

본문

4a9134a97aca854015e3553dbf23af39_1656027857_71.jpg
 


김해시 한 냉면집에서 냉면을 먹은 손님 30여 명이 식중독에 걸렸고, 이들 중 60대 남성이 사망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김해시는 지난달 15일부터 18일까지 한 냉면 식당을 찾은 손님들 가운데 34명이 식중독에 걸린 것으로 파악됐다.

 

또 이 식당에서 냉면을 배달시켜 먹은 60대 남성 A 씨가 식중독 증세로 병원에서 치료를 받다가 사흘 만에 숨진 것으로 확인됐다.

 

부검 결과 A 씨의 사망 원인은 패혈성 쇼크인 것으로 전해졌다.

 

패혈성 쇼크는 식중독을 일으키는 살모넬라균이 혈관까지 침투해 염증을 일으키면서 나타나는 증상이다.

 

실제로 식약처는 해당 식당의 음식물에서 살모넬라균이 검출됐다고 밝혔다.

 

살모넬라균에 오염된 음식을 먹으면 6시간에서 72시간 사이에 발열, 복통, 구토 등 증상이 함께 나타난다.

 

해당 식당은 김해시에서 지난 17일부터 한 달간 영업정지 처분을 내린 상태다.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진영신문  |  대표 : 박원철   |   소재지 : 50864 경상남도 김해시 진영읍 진영로 228번지   |   Tel . 055-343-4646   |   Fax : 0303-3130-0142   |   e-mail : adam43@hanmail.net
등록번호 경남 아 02370   |   발행인·편집인 : 박원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원철

Copyright © 2010-2018 진영신문. All right reserved. Design by Cube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