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시, 봉화마을 시민문화체험전시관 부지 ‘행정대집행’ 11일로 연기 > 사회

본문 바로가기

사회

김해시, 봉화마을 시민문화체험전시관 부지 ‘행정대집행’ 11일로 연기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영신문 댓글 0건 조회 45회 작성일 18-12-04 12:10

본문

f8324f283f28d006f549f213fe12df40_1543893014_35.jpg

김해시는 지난달 29일로 예정했던 시민문화체험전시관 건립부지 내 지장물(3) 철거 행정대집행을 연기했다고 1일 밝혔다.

 

시는 그동안 수십 차례에 걸친 지장물 소유자들과의 협의가 최근 진전을 보임에 따라 강제철거보다는 협의에 따른 자진철거를 유도하기 위해 행정대집행 일정을 오는 11일로 연기했다.

 

시민문화체험전시관을 건립할 진영읍 봉하마을은 노무현 대통령의 생가, 묘역, 사저 등이 있어 전국 각지에서 다양한 방문객이 다녀가고 있다.

 

지난 2008년 노무현 대통령이 고향인 봉하마을로 귀향한 이후 해마다 방문객이 증가해 지난 한해에는 100만 명을 넘어섰다.

 

이에 따라 시는 날로 증가하는 방문객들에게 보다 많은 볼거리를 제공하고 봉하마을과 노무현 대통령이라는 차별화된 아이템을 유·무형의 관광자원으로 활용하기 위해 지난 2014년부터 시민문화체험전시관 건립을 추진해 왔다.

 

총 사업비 138억원(국비 50, 도비 15억 포함)을 투입 지상 2, 연면적 3744규모로 현대사체험, 80년대 민주화체험, 시민참여문화체험, 국정체험, 봉하뜰체험, 김해유명인물체험실 등으로 구성한다.

 

시는 건립부지 토지 보상을 위해 토지소유자들과 협의해 일부는 협의보상하고, 일부 협의가 되지 않는 부지는 토지수용위원회를 거쳐 보상절차를 마무리하고 올 3월 소유권 이전을 마쳤다.

 

그러나 일부 지장물 소유자들이 보상비에 불만을 표하고 생계대책 마련을 요구하면서 지장물 이전을 하지 않아 건립에 상당한 차질을 빚고 있다.

 

김해시 관계자는 편입 지장물의 자진 철거와 주민 동의가 가장 중요하다는 생각으로 원만한 합의를 위해 행정대집행 기간을 연기했다이 기간 동안 대상자들을 최대한 설득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접속자집계

오늘
198
어제
585
최대
2,637
전체
155,453

진영신문  |  대표 : 박원철   |   소재지 : 50864 경상남도 김해시 진영읍 진영로 265번길 47   |   Tel . 055-343-4646   |   Fax : 0303-3130-0142   |   e-mail : adam43@hanmail.net
등록번호 경남 아 02370   |   발행인·편집인 : 박원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원철

Copyright © 2010-2018 진영신문. All right reserved. Design by Cube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