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 장유소각장 이전공약 지켜라"…네번째 촛불집회 열려 > 사회

본문 바로가기

사회

"김해 장유소각장 이전공약 지켜라"…네번째 촛불집회 열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영신문 댓글 0건 조회 18회 작성일 18-11-17 06:20

본문

주민 비대위 "감정 자극 말고 주민 목소리 귀 기울여야"

 

"장유소각장 이전하라"

 

"장유소각장 이전하라"

 

김해 장유 소각장 증설에 반대하고 소각장 이전을 요구해온 주민 비상대책위원회가 16일 오후 7시 장유 중앙광장에서 소각장 영향권 주민과 자녀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촛불문화제를 열었다.

 

이날 촛불문화제는 주민과 자녀가 무대로 나와 장기 자랑을 하는 등 문화행사 형식으로 치러졌다.

 

주민과 초등학생 자녀 등은 '나도 한마디' 순서에서 소각장 앞 아파트와 학교에서 경험한 건강상 문제와 악취에 따른 고통 등을 호소했다.

 

박원주 비대위원장은 "김해시가 건강한 환경과 자녀들을 위한 맑은 공기를 요구하는 주민들의 감정을 자극하고 협박하는 행위를 중단하고 시민의 목소리에 귀 귀 기울여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날 촛불문화제는 지난 2일 첫 촛불시위 이후 네 번째 촛불집회다.

 

비대위 측은 한 달간 촛불집회 신고를 내놨다. 첫 집회엔 150여명이 참여했다가 점차 늘어 3회 땐 600여명이 참가해 장유신도시 일대에서 "(소각장) 증설 반대"를 외쳤다.

 

비대위는 소각장 영향권 내 2600가구 중 설문조사에 응한 261가구의 98%가 증설에 반대했다며 소각장 이전에 대한 김해시장의 입장을 이날까지 밝히라고 요구했다.

 

김해시는 소각장 이전을 추진한다는 입장이었지만 시일이 촉박하고 예산이 많이 드는 점 등을 들어 증설로 선회했다.

 

시는 소각장에서 나오는 다이옥신이 기준치에 크게 밑돈다며 측정 과정을 공개하겠다고 설명했다. 또 주민 건강과 관련해 근거 없는 소문을 흘리는 경우 진원지를 찾아 강력히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접속자집계

오늘
189
어제
585
최대
2,637
전체
155,444

진영신문  |  대표 : 박원철   |   소재지 : 50864 경상남도 김해시 진영읍 진영로 265번길 47   |   Tel . 055-343-4646   |   Fax : 0303-3130-0142   |   e-mail : adam43@hanmail.net
등록번호 경남 아 02370   |   발행인·편집인 : 박원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원철

Copyright © 2010-2018 진영신문. All right reserved. Design by Cube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