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 권역별 체육시설 건립 연기 불가피 > 정치

본문 바로가기

정치

김해 권역별 체육시설 건립 연기 불가피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영신문 댓글 0건 조회 1,086회 작성일 20-08-26 09:02

본문

 


행정절차 지연ㆍ코로나 여파

 

진영센터 준공 20226월로

 

활천동체육관도 내년 1월 착공

 

내외동 등 3개 시설 1년 연기

 

 a394adaf88e96672c8d5aac8cdfbf17a_1598400103_14.jpg


김해시가 추진 중인 권역별 생활밀착형 체육시설 조성사업이 지연되고 있다. 사진은 오는 20226월 문을 열 예정인 진영스포츠센터 조감도.



 

김해시가 추진 중인 권역별 생활밀착형 체육시설 조성사업이 코로나19 사태와 행정절차 지연 등으로 일정 변경이 불가피하게 됐다.

 

시는 이달 진영스포츠센터의 건축설계를 마무리하고 공사업체 선정을 거쳐 이르면 다음 달 착공한다고 24일 밝혔다.

 

진영읍 진영공설운동장 부지에 들어서는 해당 센터는 당초 지난 5월 착공할 예정이었지만 경남도 계약 심사, 시 예산 감사 등 행정절차가 예상보다 길어지면서 사업이 지연됐다.

 

이 때문에 오는 20223월로 예정된 준공 시기도 같은 해 6월로 연기됐다. 수영장 등 건축단가가 올라가면서 총사업비도 160억 원에서 210억 원으로 증가했다.

 

해당 센터는 지하 1층ㆍ지상 3, 연면적 5400규모로 25m 6레인 규모의 수영장, 체육관, 헬스장, 다목적실 등을 갖춘다.

 

아울러 144억 원이 투입되는 활천동체육관 건립공사도 사업부지 내 기존 어방테니스장 이전 절차 등으로 지난 6월에서 내년 1월로 착공이 미뤄졌다.

 

지하 1층ㆍ지상 3, 연면적 5933규모인 해당 체육관에는 배구ㆍ농구ㆍ배드민턴 등 다목적 체육관, 체력단련실, 카페 등이 설치된다.

 

해당 체육관은 진영스포츠센터와 함께 2024년 열리는 전국체전에 활용될 계획이어서 우선적으로 사업을 추진 중이라고 시 관계자는 설명했다.

 

그러나 내외동ㆍ원도심ㆍ반다비(장애인) 체육관은 코로나19 여파로 인한 예산 확보 문제, 부지 보상 절차 등으로 1~2년가량 늦은 2024년에야 문을 열 것으로 보인다.

 

박진용 체육지원과장은 전국체전을 앞두고 그동안 부족했던 권역별 체육시설을 대폭 확대하고 있다시민이 조속히 체육 복지를 누릴 수 있도록 준공 시기를 최대한 앞당기겠다고 말했다.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접속자집계

오늘
327
어제
566
최대
966
전체
232,211

진영신문  |  대표 : 박원철   |   소재지 : 50864 경상남도 김해시 진영읍 진영로 228번지   |   Tel . 055-343-4646   |   Fax : 0303-3130-0142   |   e-mail : adam43@hanmail.net
등록번호 경남 아 02370   |   발행인·편집인 : 박원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원철

Copyright © 2010-2018 진영신문. All right reserved. Design by Cube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