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의원 출마자의 자질 > 정치

본문 바로가기

정치

도.시의원 출마자의 자질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영신문 댓글 0건 조회 137회 작성일 18-05-30 18:02

본문

e65b0d431fce843a3ab4906692b42220_1527994682_54.jpg
 
 


.시의원 출마자의 자질

 

헌정사에 유명한 19541129일 사사오입 개헌 때 일이다.

당시 자유당이 이승만 장기집권 목적으로

대통령 3선 제한 헌법 개정을 국회 표결에 부쳤다.

국회의원 재적 인원은 203명이었고 법 개정에 충족 인원 재적 2/3 찬성

136표가 필요했다.

자유당에서는 개정안 목적달성을 위해 비상 상태에 돌입했다.

 

그 당시에는 국회의원 중에도 일자 무식자가 많기도 했지만

자유당 아무개 국회의원이 자를 구별 못 해

이 가운데는 찬성의 可,

이 아래는 반대한다는 否, 여기에 도장을 찍어 1표가 부족한

135표로 부결됐다.

 

자유당의 그 아무개 국회의원이 표결을 마치고 Jeep를 타고 귀가를 하던 중

차 안에서 혼자 갸우뚱,까웅뚱 하다 화들짝 놀래며

최기사 차 세워봐라

길바닥에 쪼그려 앉아 땅바닥에 손가락으로

글자를 그림처럼 그리며 기사한테 물었다.

, 찬성은, 이 아래에 있냐? 가운데에 있냐 ?”

의원님 가운데 있는 것이 가()입니더

아이고, 밑에 있는 것인 줄 알고 에다 잘못 찍었네

빨리 차 돌려서 국회로 가자

 

국회에 도착한 그 의원이

도장을 잘못 찍었다며, 다시 기표하겠다고 소동을 벌여

이에 자유당은 사람을 소수점 이하 반올림하는 희한한 계산법으로

부족한 1표를 충족해서 가결 선포를 한 일이 있었다.

믿기지 않는 실화지만 그래도 문맹자가 많은 그 시절에는 이해가 간다.

 

이번 (진영.한림) 출마한 도. 시의원 중에도 필자가 알고 있는 몇 명은 전자의 국회의원처럼 아직 한글을 제대로 모르고 컴퓨터조차 할 줄 모르는 출마자가 있다.

 

7만이 넘는 지역을 대표해서 일을 할려면 관내 동네가 몇 개이며 유관기관 단체가 몇 개이며 인구증가, 산업체 수 등 기본은 알아야 하고 정보능력, 언어지능, 논리수리, 공간지능, 인지능력 등이 남보다 잘은 못해도 남보다 떨어졌어는 안 된다고 생각한다.


이번 출마자 중 몇명은 토박이라고 자만심이 가득차 있지만 오히려 그자에 대한 환상이 없어 아쉽다.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접속자집계

오늘
477
어제
639
최대
2,637
전체
55,211

진영신문  |  대표 : 박원철   |   소재지 : 50864 경상남도 김해시 진영읍 진영로 265번길 47   |   Tel . 055-343-4646   |   Fax : 0303-3130-0142   |   e-mail : adam43@hanmail.net
등록번호 경남 아 02370   |   발행인·편집인 : 박원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원철

Copyright © 2010-2018 진영신문. All right reserved. Design by Cube6